8월 16일부터 31강좌 512명 모집, 교육기간 9월 5일~11월 25일

▲ 광양시 여성문화센터, 제66기 여성문화대학 수강생 모집
[아시아에이] 광양시 여성문화센터는 문화강좌를 통해 여성의 자기 계발·문화 취미·자격증 취득 등에 도움을 주고자 2022년 제66기 여성문화대학 수강생을 모집한다.

모집인원은 31강좌에 512명이며 모집기간은 8월 16~22일로 광양시 평생학습사이트에서 인터넷 신청을 받고 정원이 미달한 과목에 한해 8월 24~30일 여성문화센터에서 현장 접수를 받는다.

교육기간은 9월 5일~11월 25일 강좌별 12주이며 교육대상은 남녀 구분 없이 광양시 거주자이다.

이전 학기까지는 남성은 일부 강좌만 수강할 수 있어 강좌 선택의 폭이 넓지 않았으나, 제66기부터는 모집대상을 광양시 거주자로 확대해 그동안 수강 제한 때문에 문화 취미와 기술 창업 과정을 교육받지 못했던 남성에게 희소식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올해 신설된 과목은 떡 제조기능사, 실버놀이지도사, 아동요리지도사 3개이며 모두 자격증을 취득할 수 있다.

떡 제조기능사는 곡류, 두류, 과채류 등과 같은 재료를 활용해 각종 떡류를 만드는 기술 등을, 아동요리지도사는 아동을 대상으로 창의력, 학습탐구 능력, 정서발달 등의 도움을 주는 여러 요리 프로그램 등을, 실버놀이지도사는 노인의 특성과 지식을 습득하고 건강한 삶에 도움이 되는 여러 놀이 프로그램을 배우게 된다.

센터는 국가유공자와 유족, 국민기초생활수급자, 한부모가정, 장애인, 다자녀 가정에 수강료 면제를, 만 65세 이상 경로우대자에게는 수강료의 50%를 감면하고 있다.

김미란 여성가족과장은 “건전한 공동체를 형성하고 활력 넘치게 하기 위해서는 교육이 중요하다”며 “센터는 정보전달 주체로서 역할을 충실히 수행해 양질의 교육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아시아에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