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 3층~지상 최고 26층, 4개동 전용 84㎡, 주거형 오피스텔 총 473실 규모
만 19세 이상이면 누구나 청약통장 없이도 청약 가능

힐스테이트 유성 조감도 [사진=현대건설]
힐스테이트 유성 조감도 [사진=현대건설]

[아시아에이=김호성 기자] 현대건설은 오는 24일 대전광역시 유성구에 주거형 오피스텔 '힐스테이트 유성'을 오픈할 예정이다고 21일 밝혔다.

단지는 지하 3층~지상 26층, 4개동, 전용면적 84㎡, 473실로 조성된다. 타입별 호실 수는 △84㎡A 92실 △84㎡B 23실 △84㎡BA 46실 △84㎡C 45실 △84㎡D 38실 △84㎡E 45실 △84㎡F 69실 △84㎡FA 23실 △84㎡G 23실 △84㎡H 23실 △84㎡I 23실 △84㎡J 23실이다.

힐스테이트 유성은 대전 지하철 1호선 유성온천역과 갑천역이 가까이 위치해 있으며, 도시철도 2호선 트램이 유성온천역 정차를 추진 중으로 향후 1, 2호선 환승역이 될 예정이며, KTX·SRT대전역으로의 이동도 가능하다.

또한 한밭대로와 계룡로, 온천로, 도안대로, 천변도시고속화도로, 월드컵대로 등을 통한 대전 전역으로의 접근성이 우수하다.

유성IC를 통한 호남고속지선, 경부고속도로, 대전순환고속도로의 진입도 쉬워 수도권을 비롯해 대구, 부산, 광주 등 전국 주요도시로의 광역교통도 가능하며, 유성광역복합환승센터(유성복합터미널)가 2026년 완공 예정에 있어 광역교통망은 개선될 전망이다.

이 단지는 조망권과 입주민의 편의를 위해 지상 1층에는 근린생활시설과 지하 3층부터 지상 3층까지 6개층에 주차장을 조성하며, 지상 4층부터 주거시설을 배치한다.

현대건설 분양 관계자는 "힐스테이트 유성은 최근 공급난이 이어지고 있는 유성구 내 희소한 신규 분양 단지로 높은 투자가치까지 기대되는 만큼 실수요자와 투자자들의 많은 관심이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아시아에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