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G 무안새마을금고 후원으로 취약계층 주거환경 개선

▲ 무안군 사회복지협의회 좋은이웃들, 나의 집 새로고침 사업 실시

[아시아에이] 전남 무안군 사회복지협의회는 최근 주거환경이 열악한 취약계층 이웃들을 돕는 나의 집 새로고침 사업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MG무안새마을금고의 지역상생 후원금 200만원과 사회복지협의회 좋은이웃들 사업비 300만원으로 진행됐다.

사회복지협의회는 편마비, 천식, 간질 등 심한 장애로 고생하는 무안읍의 김 모 어르신을 대상자로 선정했다.

봉사자들은 어르신 댁을 방문해 주택 외부에 마루와 난간을 설치하고 문턱을 제거했으며 도배와 장판 교체, 씽크대 설치까지 완료해 쾌적한 주거공간을 조성했다.

MG무안새마을금고 이찬태 이사장은 “불안하고 불편한 주거생활을 이어온 어르신께서 이제 튼튼하고 안전한 주거생활을 시작할 수 있게 됐다”며 사업을 추진한 사회복지협의회에 고마움을 표시했다.

무사협 나민희 회장은 “어르신 댁의 주택 새로고침을 완료할 수 있도록 사업비를 후원해주신 MG새마을금고 임직원들께 감사드린다”며“앞으로도 후원사업이 지속적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MG무안새마을금고는 무안중앙로 가로등 전기료를 수년 동안 지원하는 등 지역사회를 위한 공헌활동을 꾸준히 이어오고 있다.

저작권자 © 아시아에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