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P콘텐츠 공동 제작 및 사업 제휴 MOU 체결, 육아 예능 ‘우아달 리턴즈’ 공동 제작

[사진=LG유플러스]
[사진=LG유플러스]

[아시아에이=강민수 기자] LG유플러스는 SBS플러스와 IP콘텐츠 공동 제작 및 사업 제휴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육아 예능 ‘우리 아이가 달라졌어요 리턴즈’를 공동 제작한다고 30일 밝혔다.

서울시 강남구 아이들나라 사옥에서 열린 업무협약식은 LG유플러스 박종욱 아이들나라CO, 문현일 아이들나라사업담당, SBS플러스 이창태 대표, 강명국 실장 등 양사 주요 경영진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양사는 이번 제휴를 통해 육아 예능 우아달 리턴즈를 공동 제작한다. 우아달 리턴즈는 2006년부터 2015년까지 10년간 방영한 장수 프로그램이자 최고 시청률 12.1%를 기록한 원조 육아 예능 프로그램 ‘우아달’의 후속 프로그램이다.

우아달을 첫 기획하고 제작했던 오리지널 제작진들이 종방 이후 7년만에 다시 뭉쳐 제작을 준비한다.

특히 우아달 리턴즈에서는 U+아이들나라 '아이·부모 진단 서비스'를 활용해 자녀의 성향을 파악하고, 육아 전문가들은 이를 기반으로 아이 성향별 맞춤형 육아 솔루션을 제공할 계획이다.

'아이·부모 진단 서비스'는 아이의 기질, 다면적성, 인지발달, 6C(미래 인재 역량)와 부모의 성취, 일관성, 지지, 통제를 진단, 아이와 부모 성향에 맞춘 육아팁을 제공하는 기능이다.

다음달 10일 첫 방영을 앞둔 우아달 리턴즈는 SBS플러스 채널과 LG유플러스 유·아동 전용 미디어 플랫폼 ‘U+아이들나라’의 IPTV·모바일 플랫폼을 통해 시청할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라이프스타일, 놀이, 성장케어 등 3대 신사업과 미래 기술을 포함하는 U+3.0 ‘4대 플랫폼’ 사업 전환을 추진하고 있다. 이번 SBS플러스와 협업 역시 성장케어 플랫폼인 U+아이들나라의 경쟁력을 한층 강화하기 위한 일환이라고 LG유플러스는 설명했다.

박조욱 LG유플러스 아이들나라CO 전무는 “부모와 자녀가 함께 바르게 성장할 수 있도록 콘텐츠 협력을 지속 강화해 키즈 시장에서 입지를 넓혀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아시아에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